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토스뱅크, 한 번에 다 보는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 출시

공유
0

토스뱅크, 한 번에 다 보는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 출시

토스뱅크가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토스뱅크]이미지 확대보기
토스뱅크가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토스뱅크]
토스뱅크는 경쟁력 있는 금융상품을 토스뱅크 내에서 한 번에 볼 수 있는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는 토스뱅크가 수많은 금융상품들 가운데 투자에 참고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가진 상품들만 선별해 소개하는 서비스다. 이를 통해 토스뱅크는 금융플랫폼으로서의 기능을 더욱 강화했다.

먼저, 토스뱅크는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 출시와 함께 한국투자증권 투자상품을 소개한다. 한국투자증권 발행어음은 최대 연 4.5%(확정 금리, 세전)의 이자를 제공한다. 발행어음은 금융당국의 허가를 받은 자기자본이 4조원이 넘는 대형 금융기관만 발행할 수 있는 만기 1년 이하의 단기금융상품이다.

이번 토스뱅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발행어음은 예금처럼 한 번에 정해진 돈을 거치식으로 맡기고 정해진 기간 후 원금과 이자를 함께 돌려받는 약정식 상품이다. 최대 5000만원까지 본인의 투자 계획에 맞춰 6개월과 1년으로 거치 기간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고, 6개월은 4.3%, 1년은 4.5%의 이자를 제공하는 확정 금리형 상품이다.

단, 토스뱅크에서 소개하는 발행어음은 선착순 한정 제공하는 상품으로 특판 한도 소진 시 6개월 연 3.95%와 1년 연 4.15%로 이자 수준이 변동될 수 있다.

한국투자증권 발행어음의 상품가입은 토스뱅크와 연계된 한국투자증권 계좌만 있으면 가능하고, 토스뱅크 내에서 별도 앱 설치 없이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다.

또한,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와 함께 토스뱅크 내에서 증권사 주식 거래 시 필요한 증권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증권계좌 만들기' 서비스도 제공한다.

첫 서비스 대상 증권사 역시 한국투자증권이다. 토스뱅크 계좌를 보유한 고객이라면 토스뱅크 내에서 한국투자증권 BanKis 증권계좌를 1인 1계좌까지 개설할 수 있다. 토스뱅크는 복잡한 절차를 간소화하고 고객 편의를 극대화한 유저 인터페이스로 구현해 쉽게 증권계좌를 만들 수 있도록 했다.

증권계좌 신규 개설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증권계좌 개설 신규 고객에게는 한국투자증권 온라인금융상품권 1만원을 5000명까지 선착순으로 제공하고, 국내 주식 1주 추첨 지급 및 주식 거래 시 발생하는 수수료 평생 우대 혜택도 제공한다. 해외거래를 신청한 고객이 이벤트에 참여하면 해외주식 거래 시 이용할 수 있는 10달러를 제공한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내게 맞는 금융상품 찾기 서비스를 통해 현재 시장에서 최고 수준의 혜택을 제공하는 투자상품을 한 눈에 만나볼 수 있고, 클릭 몇 번만으로 증권계좌 개설까지 완료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고객들에게 더 많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상품 라인업을 강화하고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zzongy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