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두나무, ESG경영 회의 개최…외부 위원 3인 추가 선임

공유
0

두나무, ESG경영 회의 개최…외부 위원 3인 추가 선임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윤종수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노상규 서울대 교수 등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위원들의 모습. 왼쪽부터 노상규 서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교수·김형년 두나무 부회장윤종수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송치형 두나무 회장·이미경 환경재단 대표·정민석 두나무 최고운영책임자(COO)·임지훈 두나무 최고전략책임자(CSO)·이석우 두나무 대표이사(CEO)·남승현 두나무 최고재무책임자(CFO). 사진=두나무이미지 확대보기
두나무 ESG 경영위원회 위원들의 모습. 왼쪽부터 노상규 서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교수·김형년 두나무 부회장윤종수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송치형 두나무 회장·이미경 환경재단 대표·정민석 두나무 최고운영책임자(COO)·임지훈 두나무 최고전략책임자(CSO)·이석우 두나무 대표이사(CEO)·남승현 두나무 최고재무책임자(CFO). 사진=두나무
블록체인·핀테크 기업 두나무가 ESG경영위원회 외부 위원 3명을 추가로 선임하고 첫 ESG 경영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두나무는 서울 강남 소재 두나무 본사에서 지난 21일 제1회 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이미경 환경재단 대표, 윤종수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 노상규 서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교수 등 외부 위원 3명을 추가로 위촉했다.

앞서 두나무는 올 4월 총 6인으로 구성된 ESG경영위원회를 출범했다. 송치형 두나무 회장이 위원장, 김형년 부회장이 부위원장을 맡았으며 이석우 대표, 임지훈 최고전략책임자(CSO), 정민석 최고운영책임자(COO), 남승현 최고재무책임자(CFO) 등 내부 경영진이 위원을 맡았다.

두나무는 ESG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경제·법률 전문가는 물론이고 향후 기후·환경 분야 등 사회 각 분야의 전문가를 외부 위원으로 영입, 이들의 의견을 의사결정 과정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ESG 경영이랑 환경(Environment)·사회공헌(Society)·경영구조(Governance) 등 재무와는 직접적 관련이 없으나 장기적 관점에서 중요한 요소들을 중시하며 지속 가능한 경영을 추구하자는 개념이다.

두나무 측은 "이번에 새로 위촉된 외부 위원들은 환경·기후와 법률, 경영·경제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라며 "이후 ESG경영위원회를 통해 기업의 비재무적 관점에서 장기적 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정책을 의결하고 미래 전략을 세워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원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ony92k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