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차 크레타, 인도 매출 두 자릿수 성장 책임진다

공유
0

현대차 크레타, 인도 매출 두 자릿수 성장 책임진다

현대차, 인도 판매량 코로나19 이전 수준 회복 기대

현대자동차 인도 전략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크레타. 사진=현대차이미지 확대보기
현대자동차 인도 전략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크레타.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올해 인도 전략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크레타를 앞세워 현지 매출 두 자릿수 성장을 꾀한다.

김선섭 현대차 인도권역본부장은 11일(현지시간) 인도 일간지 'PTI'와 인터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최근 개인 모빌리티(이동수단)에 대한 선호도가 매우 높다"며 "기저효과를 고려해 올해 판매가 약 20%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해 인도 시장에서 차량 42만 3642대를 판매했다. 이는 2019년(51만 260대)보다 9만대 가량 감소한 수치다. 현대차는 올해 크레타를 필두로 다시 50만 대 선을 회복할 계획이다.
크레타는 지난 2015년 1세대 모델이 출시된 이후 인도에서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단숨에 SUV 부문 최다 판매 차량으로 등극했다.

지난해 3월 5년 만의 완전변경(풀체인지)을 거친 2세대 크레타가 출시되며 높은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크레타는 2세대 모델 출시 당시 진행된 사전계약에서 일주일 만에 1만 대가 계약되며 돌풍을 일으키기도 했다.

크레타는 올해 들어 지난 1월 1만 2284대, 2월 1만 2428대 등 월 1만 2000여 대 수준을 유지하며 1년 전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판매 부진을 만회하는 모습이다.

김 본부장은 "크레타는 현재 주문량이 생산량의 3배에 이른다"며 "크레타 등 일부 모델은 수요가 생산 능력보다 많지만 출고 대기 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성상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