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화 아들 급작스런 관심 왜? 그리고 남편... 이혼 후 두 딸, 윤승호 교수는 아들 딸 데리고 한가정 꾸려

기사입력 : 2019-08-14 15:17 (최종수정 2019-08-14 15:5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개그우먼 김미화가 아들을 언급해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프게 했다.

최근 방송된 MBN ‘모던 패밀리’에서는 박원숙이 김미화 가족이 운영하는 용인시 카페를 찾아 파티 플래너로 구슬땀을 흘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미화는 “사랑하는 우리 아들은 발달장애아다. 아들이 발달장애인들의 축제인 ‘오티즘엑스포’의 메인무대에 올라 공연을 펼친다”며 자랑했다.
축제에서 아들 윤진희와 윤승호 부자는 완벽한 연주로 박수 갈채를 받았다.

김미화의 남편 윤승호씨는 재즈뮤지션 겸 교수다.

윤승호는 “드럼을 치는 아들과 함께 연주를 하고 싶어서 기타를 열심히 배웠다”고 말했다.

김미화는 이혼 후 두 딸을, 김미화의 현 남편 윤승호 교수는 발달장애 아들과 딸을 데리고 한 가정을 꾸려 행복하게 살고 있다. 누리꾼들은 "정말 행복한 모습 보기 좋다" "김미화가 대단"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