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에 굶주린 악마” “앞에선 선한척 뒤에선 짐승”... 버닝썬 성폭행 피해여성 속속 등장 들끓는 분노

기사입력 : 2019-04-23 06:3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가수 정준영, 최종훈 등이 참여한 단톡방 성폭행 피해자들의 계속 등장하고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22일 채녈A는 강원도 홍천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는 여성이 고소장을 제출해했다고 보도했다.

정준영이 주도한 2016년 1월 최종훈과 클럽 버닝썬 직원 등 남성 5명은 홍천에 있는 리조트로 여행을 떠났으며 여행에는 여성 여러명도 초대됐다.

여성들은 “놀러왔으니 즐겁게 한잔 하자며 남자들이 준 술을 마시고 기억이 끊겼다”고 말했다.

단톡방에는 여행 중 리조트에서 여성을 성폭행한 것으로 의심되는 대화가 나왔다. 경찰은 사진 6장과 음성파일 1개등을 확인했다.

여행에 불참한 승리도 동영상에 대해 언급했다. 누리꾼들은 “성에 굶주린 악마” “앞에선 선한척 뒤에선 짐승” 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