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현민 靑 전 행정관 '남자 마음 설명서'에 "여자는 짧은 옷안에 뭔가 받쳐 입지마라”

기사입력 : 2019-02-10 16:1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최근 청와대에서 나온 탁현민 전 행정관이 10일 포털 등에서 계속 주목을 받고 있다.

탁현민 전 행정관은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선진국 등 국빈행사장과 의전 행사장소를 둘러 봤지만 청와대 영빈관이 최악이라고 평가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탁 전 행정관은 "말이 영빈관이지 실은 구민회관보다 못한 시설"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탁현민 전 행정관은 저서 ‘남자 마음 설명서’등에 여성비하 표현으로 곤경에 처하기도 했다.

저서 내용 중엔 “여자는 이왕 입은 짧은 옷안에 뭔가 받쳐 입지마라” “파인 상의를 입고 고개를 숙일 때 가슴을 가리는 여자는 그러지 않는 편이좋다”등이 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