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용마산역 쌍용예가 더 클라우드’ 18일 분양… 평균분양가는?

기사입력 : 2018-05-17 16: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용마산역 쌍용예가 더 클라우드 투시도.
[글로벌이코노믹 백승재 기자]


쌍용건설은 오는 18일 서울 중랑구 면목동 1405번지 일대에서 ‘용마산역 쌍용예가 더 클라우드’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선다. 전용면적 84㎡ 분양가가 5억원 중반대로 책정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용마산역 쌍용예가 더 클라우드는 지하 4층~지상 15층 5개 동, 총 245가구의 소형단지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 가구수(일반 가구수)는 ▲59㎡ 106가구(28가구) ▲75㎡ 66가구(43가구) ▲84㎡ 73가구(56가구)다. 총 245가구 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127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면목6구역 재건축사업인 이 단지는 도보 약 1~2분 거리에 7호선 용마산역이 위치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아울러 중곡초등학교, 용마중학교가 인접한 ‘학세권’ 아파트 단지다. 용마폭포공원, 홈플러스, 면목시장 등이 인접해 쾌적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는 게 분양관계자 설명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면목동 일대는 노후주택이 밀집돼 있어 새 아파트에 대한 대기수요가 풍부하다”면서 “초역세권 단지인데다 전용면적 3.3㎡당 평균분양가가 1700만원 대로 저렴한 편에 속해 30~40대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