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큐라클, 최고재무책임자로 NH투자증권 출신 박종현 부사장 영입

공유
0

큐라클, 최고재무책임자로 NH투자증권 출신 박종현 부사장 영입

큐라클 최고재무책임자 박종현 부사장이미지 확대보기
큐라클 최고재무책임자 박종현 부사장
신약 개발 전문기업 큐라클이 최고재무책임자로 전 NH투자증권 출신의 박종현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임 박종현 부사장은 서울대학교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하고 NH투자증권에서 리서치센터장, 에퀴티세일즈본부장 및 프라임브로커리지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박 부사장은 "30여년 이상 기업현장과 자본시장에서 축적한 경험과 통찰력을 통해 진행 중인 각종 사업계획들이 속도감 있게 성과를 창출할 수 있게끔 재무전략을 수립하고 실행하여 큐라클의 제2의 도약을 견인하겠다"고 전했다.

큐라클 관계자는 "자본시장에서 풍부한 경험을 쌓으며 재무 전문가로서 뛰어난 역량을 갖춘 박종현 부사장을 CFO로 영입하게 됐다"며 신약 개발에 필요한 재무전략을 강화하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큐라클은 지난 달 미국 식품의약국(FDA) 제출한 당뇨병성 황반부종에 대한 임상 2a 상 시험을 신속하게 완료하고 미국과 유럽의 여러 나라가 참여하는 글로벌 2b 임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