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업비트, 아발란체와 함께한 '제1회 AMA DU 페스티벌' 성료

공유
0

업비트, 아발란체와 함께한 '제1회 AMA DU 페스티벌' 성료

도트 그래픽 메타버스 '세컨블록'서 개최…"향후 꾸준히 개최할 것"

세컨블록에서 제1회 AMA DU 페스티벌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두나무이미지 확대보기
세컨블록에서 제1회 AMA DU 페스티벌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두나무
업비트가 투자자 소통을 위한 온라인 행사 '아마 두(AMA DU) 페스티벌'를 처음으로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첫 행사에는 블록체인 아발란체(AVAX)가 함께했다.

이번 AMA DU 행사는 두나무가 개발한 2D 도트 그래픽 메타버스 플랫폼 '세컨블록'에서 25일 진행됐다. 아발란체의 경쟁력과 개발 계획, 장기 비전 등에 관해 사전 질문만 수천 개가 접수됐으며 실제 행사에는 2000여 명이 참가했다.

AMA DU는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가 개최하는 AMA 행사를 뜻한다. AMA란 'Ask Me Anything', 즉 '무엇이든 물어보세요'의 약자로, 블록체인 업계에선 일반 투자자 다수를 상대로 한 질의응답(Q&A)형 간담회를 지칭하는 말로 쓰인다.

행사 말미에는 발달장애 예술인 에이전시 디스에이블드(THISABLED) 소속 김채성 작가의 작품 '무지개별 외계인' NFT(대체불가능토큰)이 공개됐다. 해당 NFT는 참가자들에게 깜짝 선물로 증정됐다.

AMA DU에 참가한 리디아 츄 아발란체 사업개발 담당 부사장은 "AMA 행사를 메타버스 진행하게 돼 매우 흥미로웠고 원활한 진행이 이뤄졌다"며 "한국 투자자들과 즐겁게 소통할 기회를 마련해 준 두나무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업비트 측은 "디지털 자산 투자자들을 위한 교류의 장을 마련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AMA DU를 다양한 프로젝트와 꾸준히 교류할 수 있는 장기적 행사로 만들어나가는 한편, 투자자들의 현명한 선택을 돕기 위해 다양한 소통의 장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원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ony92kr@naver.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