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 세계 최초 '넷제로 원유' 도입

공유
0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 세계 최초 '넷제로 원유' 도입

25년부터 5년간 연간 20만 배럴 규모

옥시덴탈社의 DAC 설비 조감도. 사진=SK이노베이션이미지 확대보기
옥시덴탈社의 DAC 설비 조감도. 사진=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자회사인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이하 SKTI)이 세계적인 친환경 석유제품 트레이딩 회사로 거듭난다.

SKTI는 미국 옥시덴탈로부터 오는 2025년부터 5년간 매년 20만 배럴 규모의 '넷제로 원유(Net Zero Oil)'를 도입하기 위한 계약을 세계 최초로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항공유 기준으로 20만 배럴은 서울에서 제주도 간 왕복 약 9000회 비행이 가능한 양이다.

넷제로 원유는 채굴부터 정제, 연소까지 원유 생애주기 동안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양과 동일한 양의 이산화탄소를 공기 중에서 직접 포집(Direct Air Capture, 이하 DAC)하여 유정에 주입, 영구히 저장하는 방법으로 생산된다. 이때 활용하는 기술이 원유회수증진법 (Enhanced Oil Recovery, EOR)이다.

DAC는 탄소 포집 및 저장기술 중 하나로 대기중에 희박하게 존재하는 이산화탄소를 직접적으로 포집하는 신기술을 말하며, EOR은 잔여 매장량을 추가로 생산하기 위해 가스, 케미컬 등을 유정에 주입하는 기술이다.
넷제로 원유는 외부 탄소배출권을 구매해 발생하는 탄소와 매칭하는 기존의 탄소중립원유와 달리 석유사업의 밸류 체인 내에서 자체적으로 탄소중립을 구현하는 엄격한 의미의 탄소중립원유라 할 수 있다.

옥시덴탈은 DAC 방식으로 넷제로 원유를 생산해내는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 및 상업화 중에 있다. 옥시덴탈은 미국 텍사스주 퍼미안 분지에 위치한 대규모 DAC설비에서 2024년 하반기부터 연간 약 100만t의 이산화탄소를 포집하여 넷제로 원유를 생산할 예정이다.

SKTI는 이번 계약으로 도입되는 넷제로 원유를 정제하여 친환경 항공유를 비롯한 다양한 넷제로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서석원 SK트레이딩인터내셔널 사장 겸 SK에너지 R&S CIC 대표는 “글로벌 에너지 업계의 선두주자 중 하나인 옥시덴탈이 생산하는 넷제로 원유를 세계 최초로 도입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리차드 잭슨 옥시덴탈 북미 육상사업 운영과 탄소관리 담당 사장은 “이번 SKTI와의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옥시덴탈의 탄소직접포집-원유회수증진(DAC-EOR) 방식으로 석유 산업의 탈 탄소 전략에 새로운 해법을 제시하게 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며, “넷제로 원유는 에너지 전환 과정에서 의미있는 시도 중 하나이며, 넷제로 경제로 나아가는 매우 중요한 교량 역할을 할 것”라고 밝혔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