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혈압 측정 변기 개발' 카사나, 투자 자금 3000만 달러 유치

공유
0

'혈압 측정 변기 개발' 카사나, 투자 자금 3000만 달러 유치

매년 전 세계 1800만 명이 심장병으로 사망하고 있다. 심장병을 유발하는 위험 요소에는 흡연, 염분 함량이 높은 음식 섭취, 고혈압 등이 있다. 이 문제에 주목하는 기술 스타트업이 있다.

이 시점에서 이 문제에 초점을 맞춘 기술 이니셔티브가 주목을 받고 있다. 심장 건강에 중점을 둔 카사나(Casana)는 시리즈 B 자금으로 3000만 달러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투자 투어는 모닝사이드(Morningside)까지 이어졌다. 매트릭스 파트터스(Matrix Partners), 제너럴 카달리스트(General Catalyst) 및 아웃사이더스 펀드(Outsiders Fund)가 투자투어에 참여했다.

이 회사의 총 투자금액은 4600만 달러로 증가했다. 이 회사는 미국 뉴욕 브라이턴에 기반을 두고 있고 니콜라스 콘(Nicholas Conn)에 의해 시작되었다.
생명과학 회사인 카사나는 2018년부터 의료기기 개발에 매진하다 신제품 하트시트(혈압측정 변기) 개발로 전면에 나섰다. 일종의 변기로 설계된 이 제품은 기본적으로 건강 상태를 측정한다. 혈압과 심장 박동수를 측정한다. 그들은 이 제품에 대한 미국 FDA 승인을 얻으려고 노력하고 있다.

카사나는 이 문제를 해결하는 유일한 회사가 아니다. 지난해 11월 스위스 기업인 아크티아(Aktiia)가 1750만 달러의 투자를 받았다. 이 회사는 혈압 모니터링 팔찌를 개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혈압계가 탑재된 스마트워치를 출시했다.

오므론 헬스케어(Omron Healthcare)와 하트가이드(HeartGuide)도 이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12월에 대박 스타트업 타소(Tasso)가 시리즈 B 투자 라운드에서 1억 달러의 투자를 받아 업계의 주목을 받았다.

쇼(Shaw) 그룹, 센베스트(Senvest), 인규브(InCube), SVB 이노베이션 펀드(Innovation Fund), 포어사이트 캐피탈(Foresite Capital), 함브레히트 듀세라 그로스 벤처스(Hambrecht Ducera Growth Ventures), J2V, 시다스-시나이(Cedars-Sinai) 및 머크(Merck) GHIF가 타소의 투자 라운드에 참여했다.

지난해 11월에 휴대용 혈액검사기 생산에 주력하는 기업인 크림이 210만 달러의 투자를 받았다고 발표했다. 이 문제에 정통한 관계자의 전언에 따르면 크림이 신규 투자 자금을 혈액형 및 질병 진단 기술 개발에 사용하며 그들의 목표가 코로나19 및 말라리아와 같은 전염병을 감지할 테스트 키트에 집중하는 것이다.


김세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