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라이프 로지의 진화, 유튜브에 MC로 등장

공유
0

신한라이프 로지의 진화, 유튜브에 MC로 등장

신한라이프의 가상인간 모델 로지가 MC로 변신해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목소리를 공개했다. 사진=신한라이프이미지 확대보기
신한라이프의 가상인간 모델 로지가 MC로 변신해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목소리를 공개했다. 사진=신한라이프
신한라이프의 가상인간 모델 로지가 MC로 변신해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목소리를 공개했다.

7일 신한라이프가 유튜브에 공개한 ‘선을 넘는 인터뷰’ 영상에서 로지는 연예인 홍석천과 신한라이프 ESG 자문대사인 최재철 전 외교부 기후변화대사와 함께 코로나 시국에 맞춘 비대면 인터뷰 진행자로 나서 ESG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해 국내 최초 가상인간 TV광고모델로 신한라이프와 함께 등장해 대중의 큰 관심을 끈 로지는 본인의 주요 관심사 중 하나인 에코라이프, 즉 ESG 관련 활동에도 적극적이다. 신한라이프는 이런 로지를 ESG앰배서더로 선정, 광고 이외의 영역에서 회사가 사회에 말하고자 하는 바를 로지만의 특색 있는 매력과 콘텐츠를 통해 전달하고 있다.

이번 유튜브 인터뷰에서 로지는 신한라이프가 지향하는 ‘놀라운 오늘이 내일로 이어지는 원더풀 라이프’ 테마의 ESG를 보다 재밌게 풀어내기 위해 반말 인터뷰, 3초 OX퀴즈 등 다양한 방식으로 인터뷰를 진행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영상에는 로지 특유의 발랄함과 최재철 대사의 차분함, 홍석천의 위트가 어우러져 자칫 어려울 수 있는 ESG의 개념이 누구나 알기 쉽게 설명됐다.

신한라이프 관계자는 “가상 모델의 역할이 단순히 이미지 브랜딩에 한정되지 않고, 회사가 추구하는 가치와 메시지를 남다르게 전파할 수 있는 역할로 한 단계 더 확대, 진화했다는데 이번 육성 인터뷰의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