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건강관리 위해 "단백질도 똑똑하게 챙겨 먹는다"

공유
0

건강관리 위해 "단백질도 똑똑하게 챙겨 먹는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단백질 인기 상승
맛과 편의성 갖춘 제품 출시…취향 따라 골라 먹는다

액티브솔루션 프로틴플러스. 사진=천호엔케어이미지 확대보기
액티브솔루션 프로틴플러스. 사진=천호엔케어
지난해 11월에 열린 '2022 식품외식산업 전망대회'의 '2022 식품 트렌드 TOP 7' 강연에서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단백질 섭취가 증가했다는 식품 소비 트렌드가 소개됐다.

실제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의 식품산업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단백질 관련 제품 시장의 규모는 3364억원으로 2020년의 2579억원 보다 30.4% 증가세를 나타냈다.

올해 시장 규모는 더욱 성장해 40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소비자는 일상 속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이런 트렌드에 맞춰 기업들도 단백질 관련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있다.
천호엔케어의 '액티브솔루션 프로틴 플러스'는 간편하게 단백질을 챙길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이다. 단백질을 비롯해 칼슘과 마그네슘, 비타민D, 아연 등 기능성 원료 8종을 함유해 근육과 뼈 건강은 물론 정상적인 면역기능 및 에너지 생성에 도움을 준다.

또한 소화를 고려해 식물성 단백질과 동물성 단백질을 55대 45의 비율로 담아냈다. 섭취 시 고소한 곡물 맛을 느끼게 하고 섭취 방법은 1일 2회, 1회 1포(19g)를 물 100㎖에 섞어서 섭취하면 된다.

천호엔케어 관계자는 "건강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가해 일상에서 간편하게 건강을 챙길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며 "최근 출시한 '액티브솔루션 프로틴 플러스'는 고객의 니즈에 맞게 맛과 편의성을 고루 갖춘 제품"이라고 말했다.

간식처럼 초콜릿볼을 먹으면서 단백질도 섭취할 수 있는 일석이조 제품도 있다. 종근당건강에서 출시한 ‘코어틴 단백질볼’은 고단백의 퍼핑볼 위에 초콜릿이 씌워진 제품이다.

코어틴 단백질볼은 1봉당 4.4g의 단백질이 함유돼 있고 설탕 대신 칼로리가 낮은 '말티톨' 당을 사용했다.

빙그레도 음료처럼 마시는 단백질 제품 '더:단백 드링크'를 선보였다. 1팩당 단백질을 20g 함유하고 초콜릿 맛이지만 당과 지방이 1g 미만이다. 단백질 음료 특유의 텁텁함과 냄새가 없어 맛있게 마실 수 있는 것 또한 장점이다. '더:단백 파우더 초코'와 '더:단백 크런치바 초코', '더:단백 브라우니바 쿠키&크림' 등이 있다.


김태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h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