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토부, 소규모주택정비사업 '통합지원센터' 개소

공유
0

국토부, 소규모주택정비사업 '통합지원센터' 개소

한국부동산원 대구 본사·서울사무소에서 운영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 모습.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 모습. 사진=뉴시스
국토교통부는 소규모주택정비 관리지역과 관련 사업 전반을 지원하기 위해 소규모주택정비사업 통합지원센터(소통센터)를 개소했다.

소통센터는 소규모주택 정비사업의 사업성분석·조합(주민합의체) 구성·사업인가 신청·설계·착공·국비지원과 같은 일련의 절차를 안내하고 지원한다.

한국부동산원 대구 본사와 서울사무소에서 운영하며, 자율주택정비사업 외에도 가로주택정비사업·소규모 재건축·소규모 재개발 사업 등 소규모주택정비사업 전반에 대한 안내를 진행한다.
소규모주택 정비사업은 사업규모가 작고 개개인이 사업 추진절차나 방식을 상세히 알기 어렵기 때문에 주민의 힘만으로는 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기에 한계가 있었다.

앞으로는 대구와 서울의 소통센터와 부동산원 지사를 통해 전국 어디에서나 조합의 설립과 사업인가 신청 등 소규모주택정비 절차와 제도에 관한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소통센터는 또 지역주민이나 지자체가 요청할 경우 소규모주택정비사업 수행을 위해 작성된 계획서 내용과 사업성 분석에 대한 검토도 지원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소통센터에서는 소규모주택정비가 필요한 지역을 지속적으로 발굴·지원한다"며 "이에 소외되고 낙후된 지역이 없이 국민이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동네에서 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방침"이라고 말했다.


최환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gcho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