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NH농협은행, 설 명절 앞두고 사회공헌활동 펼쳐

공유
0

NH농협은행, 설 명절 앞두고 사회공헌활동 펼쳐

이연호 부행장, 마포구 소재 삼동소년촌서 나눔행사
길정섭 부행장,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 나눔행사 등 각 부문별로 진행

NH농협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이연호 부행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직원들이 마포구 소재 삼동소년촌을 찾아 함께 나누는 따뜻한 설맞이 나눔행사를 실시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NH농협은행]이미지 확대보기
NH농협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이연호 부행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직원들이 마포구 소재 삼동소년촌을 찾아 함께 나누는 따뜻한 설맞이 나눔행사를 실시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이 설 명절을 앞두고 중앙본부 각 부문별로 릴레이 사회공헌활동을 진행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먼저 기업투자금융부문 이연호 부행장과 직원들은 마포구 소재 삼동소년촌을 찾아 ‘함께 나누는 따뜻한 설맞이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직원들은 생활관 청소, 조경수 가지치기 등 봉사활동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으며, 직원들의 자발적인 성금으로 마련한 우리 쌀 30포와 떡국 떡도 함께 전달했다.

이어 자금운용부문 길정섭 부행장과 직원들은 용산구 소재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떡국 떡 150상자(300kg)를 전달했다.

자금운용부문 임직원들은 2020년부터 매년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물품, 떡국떡 등을 전달해왔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설 명절을 맞이해 이번 나눔을 준비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 주민들에게 따뜻함을 전하며 임인년 새 해에도 국민과 고객에게 사랑받는 농협은행이 되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o63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