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MS, 게이밍·작업 성능 극대화 한 서피스 시리즈 4종 출시

공유
0

한국MS, 게이밍·작업 성능 극대화 한 서피스 시리즈 4종 출시

서피스 시리즈 4종. 사진=한국마이크로소프트이미지 확대보기
서피스 시리즈 4종. 사진=한국마이크로소프트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25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서피스(Surface) 시리즈 4종을 공개했다.

이날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공개한 신제품은 서피스 프로 8, 서피스 고 3, 서피스 랩탑 스튜디오, 서피스 프로 X WiFi 등이다.

조용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비즈니스 총괄 팀장은 "팬데믹으로 기존의 전통적 업무시간과 공간의 개념이 더 이상 유효하지 않은 시대가 빠르게 다가왔다"라며 "오늘 한국에서 선보일 서피스 시리즈는 누구나 어디에서도 업무, 협업, 여가를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며, 지속가능성이라는 시대적인 요구에 부합하는 최적의 디바이스"라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에 선보인 서피스 시리즈는 윈도우 11을 기반으로 IT 부서에서 관리가 쉽고 호환이 용이하며 보안 기준을 높여 가장 안전한 윈도우 환경을 마련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또 새로워진 스냅 레이아웃, 스냅 그룹, 데스크톱 기능으로 멀티태스킹 경험을 강화해 서피스 제품과 결합돼 이용자의 작업 효율성과 집중도를 향상시킨다고 설명했다.

서피스 프로 8은 노트북의 강력한 성능에 태블릿의 휴대성을 갖췄다. 얇아진 배젤로 세련된 디자인과 한층 더 커진 화면, 빨라진 속도가 전문가들에게 탁월한 업무 생산성과 여가를 위한 최고의 게임환경까지 제공한다.
11세대 인텔 코어 i5-1135G7 및 i7-1185G7 고성능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프로 제품 최초로 인텔의 고성능 고효율 모바일 PC 인증제도인 인텔 이보(evo) 플랫폼 인증을 획득했다. 최대 16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가 뛰어난 성능을 오랫동안 수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서피스 고 3는 무게 544g 강력한 휴대성으로 누구나 어디서든 재택 업무, 원격학습, 영상 시청, 게임, 쇼핑 등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다. 또 서피스 고 2 대비 13% 빠른 성능을 가진 10세대 인텔 코어 i3 프로세서, 최장 11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가 생산성 향상을 돕는 운영체제 윈도우 11의 기능을 더욱 극대화한다.

서피스 랩탑 스튜디오는 전문가들의 원활한 디자인 및 렌더링 작업을 돕는 쿼드 코어 구동 11세대 인텔코어 H 시리즈 프로세서와 최대 32GB RAM, 엔비디아 지포스 RTX 3050 Ti가 탑재됐다. 비즈니스용에서는 추가 옵션으로 A2000 dGPU가 장착된다. 14.4인치에 최대 120㎐ 주사율의 터치 스크린은 돌비비전까지 탑재돼 모든 콘텐츠를 정확한 색으로 확인할 수 있다.

새롭게 추가된 와이파이 단독 지원 옵션의 서피스 프로 X도 소개했다. 7.3㎜의 얇은 두께와 774g의 무게에도 13인치의 고해상도 픽셀센스 디스플레이와 3대 2화면비를 갖추고 있다.

또 퀄컴과의 협력을 통해 강력한 LTE 연결성에 고성능 컴퓨팅을 위한 ARM프로세서와 마이크로소프트 XBOX에 구현된 최고의 그래픽 기술을 통합한 맞춤형 프로세서SQ1에 이어 업그레이드된 SQ2 프로세서도 새롭게 선보였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KDB 산업은행, LG에너지솔루션을 비롯해 다양한 산업에서의 업무 생산성 극대화와 지속가능성을 갖춘 접근방식에 성공한 국내·외 서피스 적용 사례도 소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서피스 프로 8은 25일, 서피스 랩탑 스튜디오는 다음달 8일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으로 3월 8일 공식 출시한다. 제품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피스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