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카오뱅크, 오픈소스 국제 표준 인증 획득···국내 금융사 최초

공유
0

카카오뱅크, 오픈소스 국제 표준 인증 획득···국내 금융사 최초

오픈소스 활용 관련 신뢰성과 관리체계 인정받아
소프트웨어 개발 시 출시 시간 단축과 비용 절감 장점

카카오뱅크 판교 오피스 [사진=카카오뱅크]이미지 확대보기
카카오뱅크 판교 오피스 [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가 국내 금융사 최초로 오픈소스 관련 국제 표준 인증을 획득했다.

25일 카카오뱅크가 국제표준화기구(ISO)의 ‘오픈체인(Open Chain) 프로젝트’의 표준 준수 기업으로 오픈소스 컴플라이언스 인증(ISO/IEC 5230:2020)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오픈체인 프로젝트’는 2016년 미국의 비영리단체인 리눅스 재단(Linux Foundation)의 주도로 시작됐다. 각 기업의 오픈소스에 대한 준수 역량을 다면적으로 평가해, 체계적이고 일관성 있는 오픈소스 컴플라이언스를 갖추고 있는 기업들에게 인증을 부여한다.

오픈소스란 공개적으로 액세스할 수 있게 설계돼 누구나 자유롭게 확인, 수정, 배포할 수 있는 코드를 뜻한다. 오픈소스는 소프트웨어 개발 시 출시 시간을 단축하고 비용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보안상 취약점이 발생하거나 저작권 분쟁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어 정교한 관리 체계가 중요하다.

이에 글로벌 ICT 기업들은 오픈소스 인증을 획득하는 등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현재까지 글로벌 40여 개 기업이 인증을 받았으며, 국내 금융사 중 인증을 받은 것은 카카오뱅크가 최초다.

카카오뱅크는 이같은 오픈소스 활용 역량을 바탕으로 혁신적 금융 기술 확산에 기여하고, 금융 기술 분야의 리더십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신재홍 카카오뱅크 최고정보책임자(CIO)는 “오픈소스의 활용은 모든 IT업계의 흐름이고 필수다”며 “국내 금융업계 최초로 오픈소스 활용 역량을 인정받은 만큼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을 통해 새로운 금융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o63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