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만 폭스콘, 전기스쿠터 고고로·인도네시아 정부와 전기차 MOU 체결

공유
0

대만 폭스콘, 전기스쿠터 고고로·인도네시아 정부와 전기차 MOU 체결

폭스콘은 고고로, 인도네시아 정부, 현지 기업과 MOU를 체결했다. 사진=훙하이정밀이미지 확대보기
폭스콘은 고고로, 인도네시아 정부, 현지 기업과 MOU를 체결했다. 사진=훙하이정밀
대만 폭스콘(훙하이정밀공업)이 전기스쿠터 업체 고고로, 인도네시아 정부 등과 합작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대만 경제일보가 23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이 계약은 폭스콘과 인도네시아 투자부, 인더스트리 배터리 인도네시아(Industri Baterai Indonesia), 인디까 에너지, 고고로 간에 온라인으로 체결됐다.

폭스콘과 고고로 등은 인도네시아에서 전기차 생태망을 구축하고, 배터리셀·모듈·팩 등을 개발하며 에너지 저장시스템, 배터리 교체와 회수 등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합작 초기 단계에 폭스콘 등은 리튬인산철(LFP) 배터리와 전고체 배터리에 중점을 둘 것으로 전해졌다.
폭스콘은 "MIH 개방 플랫폼을 통해 인도네시아 현지 기업과 글로벌 기업 간의 합작과 지식 공유를 추진하고, 인도네시아의 지속 가능한 전기차 생태망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폭스콘은 최근 몇년 간 전기차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해 말에 자체 개발한 전기차 모델 3개를 공개했다.

폭스콘과 대만 최대 자동차업체 위룽그룹의 합작사 폭스트론(Foxtron)이 자체 연구·개발한 전기 SUV 모델(Model) C, 전기 세단 모델 E와 전기버스 모델 T를 공개해 정식적으로 전기차 시장에 진출했다.

류양웨이 폭스콘 회장은 자체 개발한 전기 SUV와 세단의 판매 가격은 100만 대만달러(약 4308만 원)로 예상하고 있다.

전기차 모델 2개는 빠르면 2023년에 출시할 것이며, 전기버스 모델 T는 가오슝 등 남부 도시 3곳과 계약을 체결해 올해부터 운영에 돌입할 계획이다.

또 폭스콘은 지난해 10월 유럽, 인도, 라틴아메리카에서 전기차를 생산할 것이며 간접적으로 독일 자동차 제조업체와 협력할 것으로 알려졌다.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