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 수원시에서 열린다

공유
0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 수원시에서 열린다

1월 28일부터 2월 2일까지 6일간 수원체육관에서… 무료 입장

▲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 수원시에서 열린다.이미지 확대보기
▲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 수원시에서 열린다.
"민속씨름 구경하러 오세요."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6일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다.

대한씨름협회가 주최하고 수원시씨름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 24개 남·여 씨름선수단에서 250여명이 출전한다.

수원시에서 장사 씨름대회가 열리는 건 2008년 이후 14년 만이다.

1월 28~31일 오전 10시부터 남자부 체급별 예선~8강 선발전이 열린다.

29일 태백장사 결정전, 30일 금강장사 결정전, 31일 한라장사 결정전, 2월 1일 백두장사 결정전이 열린다.
남자부 체급별 장사 결정전은 KBS 1TV에서 생중계한다.

1일 오전 10시부터 여자부 체급별 예선~4강 선발전이 열리고 2일 오전 10시 50분부터 여자부 매화·국화·무궁화 장사 결정전과 여자부 단체전이 열린다.

수원시청 씨름단은 태백급 문준석·문기택, 금강급 임태혁·문형석·김기수, 한라급 이주용·김민우·이효진, 백두급 서남근·김보현 등 10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시민들은 "휴일기간이 길어 구경 가고 싶다"고 말했다.

지난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는 통산 19번 우승을 차지한 ‘금강급 최강자’ 임태혁 장사와 통산 5번 우승한 문준석 장사가 각각 금강·태백 장사로 등극한 바 있다.

2022 설날장사씨름대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방역 수칙에 따라 관람석의 50%인 1500명까지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

염태영 시장은 “씨름 명가인 수원시청 씨름단의 선전을 기대한다”며 “우리 안방에서 대회가 열리는 만큼, 시민들의 뜨거운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양종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idwhdtlr78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