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G-Military] 미 핵잠수함 '네바다호', 중국·북한의 우방 위협에 괌 도착

공유
0

[G-Military] 미 핵잠수함 '네바다호', 중국·북한의 우방 위협에 괌 도착

"전략핵 잠수함‧대륙간탄도미사일‧전략핵폭격기는 미국의 3대 핵전력"

미국 핵잠수함 '네바다호'.이미지 확대보기
미국 핵잠수함 '네바다호'.
최근 중국과 대만 간의 긴장이 고조되고 북한이 일련의 도발을 수행하는 동안 미국에서 가장 강력한 핵잠수함이 태평양에 있는 미국 영토인 괌 해저에서 목격됐다.

이 잠수함은 20발의 트라이던트 탄도미사일과 핵탄두를 탑재한 오하이오급 핵추진 잠수함 USS 네바다인 것으로 알려졌다.

네바다호는 사거리가 1만2000㎞에 달하는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SLBM) 트라이던트I 20기와 수십 개의 핵탄두 등을 탑재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전략핵 잠수함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전략핵폭격기와 함께 미국의 3대 핵전력이다. 수십 개의 핵탄두를 싣고 적국의 앞바다에 진입해도 알아챌 수 없어서 핵전력 중에서도 으뜸이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미국의 핵잠수함이 괌에서 목격된 것은 6년여 만에 처음이자 1980년대 이후 두 번째라고 한다.

통상 핵잠수함의 노출은 지역 동맹국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지역 안보에 대한 미국 의지를 보여주려는 것이다.

네바다 핵 잠수함에 대해 알려진 사실은 미 해군의 가장 강력한 무기 중 하나로 14대의 핵잠수함 중 하나라는 것이다. 여러 차례 원자력 발전소의 전술적 준비와 안전에 대한 검사에서 성능을 인정받아 각 함대에서 최고의 잠수함에게 수여되는 전투 효율성 상을 수상했다.

1980년대에 제너럴 다이내믹스(General Dynamics)의 한 부서인 일레트릭 보트(Electric Boat)에 의해 건설되었으며 주요 항구는 태평양 워싱턴 주 키삽(Kitsap) 해군 기지와 대서양 인접 조지아 주의 킹스 베이(Kings Bay)다.

150명 이상의 승무원을 수용할 수 있는 오하이오급 탄도 미사일 잠수함 중 하나다.

현재 괌에서 핵잠수함이 공개적으로 등장한 것은 몇 주 동안 북한의 미사일 실험과 중국과 대만 사이의 지역 긴장이 발생한 이후 이루어진 것이다.

바이든 정부는 대만을 방어하겠다는 입장을 취했다. 워싱턴 정치 지도자들은 미국 대통령에게 대만에 대한 잠재적 공격으로부터 중국을 저지하기 위해 더 강력한 메시지를 보낼 것을 촉구했다.

중국은 핵잠수함을 보유하고 있지만 함대 규모는 여전히 미국보다 훨씬 작다. 미 전략국제연구소(CSIS) 추정에 따르면 중국은 6척의 탄도미사일 잠수함을 보유하고 있다.

원자력 엔진을 장착한 핵잠수함은 현재 미국·러시아·중국·영국·프랑스·인도 등 6개국만 보유하고 있다.


박정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ar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