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엔솔 청약 최종] 증권사별 배정 비율 몇 주? 미래에셋 최악

공유
4

[LG엔솔 청약 최종] 증권사별 배정 비율 몇 주? 미래에셋 최악

LG에너지솔루션 증권사별 배정 추첨 비율▲KB 1.18주 ▲대신 1.74주 ▲신한 1.38주 ▲미래에셋 0.27주 ▲신영 1.58주 ▲하나 1.12주 ▲하이 1.68주

LG 엔솔 본사 이미지 확대보기
LG 엔솔 본사
LG엔솔 에너지솔루션의 공모주 청약이 끝났다. 일반 청약을 받은 7개 증권사의 평균 경쟁률은 무려 69.34대 1을 기록했다. 역사상 최대 기록이다. 청약 신청 건수는 442만4470건, 청약 주식수는 7억6071만960주이다. 일반에 배정되는 주식수는 1097만482주다. 평균적으로 증거금 1억이면 5주를 배정받을 수 있다.

청약 7개 증권사의 평균 경쟁률은 69대 1이다. 미래에셋을 제외하고는 균등 배정이 1주씩 돌아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9일 증권거래소와 주간사 회사인 KB 증권에 따르면 공모주 청약을 마감한 LG에너지솔루션에는 모두 114조1066억원의 증거금이 몰렸다.

증권사별로 보면 상장 대표주관사인 KB증권의 청약 경쟁률은 67.36대 1이다. 증거금은 50조8073억원으로 나타났다. 대신증권은 경쟁률 65.35대 1에 증거금 24조6456억원 규모이다. 신한금융투자는 경쟁률 64.58대 1애 증거금 24조3548억원이 몰렸다. 미래에셋증권은 경쟁률 211.23대 1에 증거금 7조2415억원 수준이다. 신영증권은 경쟁률 66.08대 1에 증거금 2조2654억원이다. 하나금융투자는 경쟁률 73.72대 1에 증거금 2조5272억원이다 그리고 하이투자증권은 경쟁률 66.06대에 증거금 2조2648억원 규모다. 각 증권사별 균등 배정은 ▲KB 1.18주 ▲대신 1.74주 ▲신한 1.38주 ▲미래 0.27주 ▲신영 1.58주 ▲하나 1.12주 ▲하이 1.68주 수준이다. 미래에셋을 제외하고 나머지 증권사는 모두 최소한 1주씩은 받을 수 있다. 추첨을 통한 추가 1주 배정은 KB 18%, 대신 74% 등이다. 7개 청약 증권사의 비례 1주당 증거금은 ▲KB 2020만8000원 ▲대신 1960만5000원 ▲신한 1937만4000원 ▲미래 6336만9000원 ▲신영 1982만4000원 ▲하나 2211만6000원 ▲하이 1981만8000원 순으로 나타났다.

비례는 개인이 1억원을 증거금으로 넣었을 경우 4~5주를 받을 수 있다. 여기에 이에 비례와 균등을 합한 물량은 5~6주가 예상된다. 규모는 1경5203조원에 달해 공모가는 최상단인 30만원으로 결정됐다.

LG에너지솔루션은 1월 27일 코스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김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iger8280@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