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쿠팡이츠 테스트계정 논란…쿠팡측 "형사고소 등 강경대응"

공유
0

쿠팡이츠 테스트계정 논란…쿠팡측 "형사고소 등 강경대응"

협력사가 테스트 계정에 올린 게 유출된 것으로 파악
온라인에 쿠팡이츠 비난 여론…회사측 “형사처벌 등 모든 방법 동원 대응”

사진=블라인드 앱 캡처이미지 확대보기
사진=블라인드 앱 캡처
배달 애플리케이션 ‘쿠팡이츠’가 블라인드 및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쿠팡이츠의 웹 테스트 계정이 유출됐는데 테스트 계정에는 여성을 비하하는 저급한 표현이 가득했다.

19일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를 비롯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쿠팡이츠 테스트 계정 주소와 함께 테스트 중인 분식점 메뉴 등이 담긴 이미지가 담긴 게시물이 올라왔다.

상호명은 ‘분식_test’로 돼 있다. 메뉴는 보쌈, 제로콜라, 떡볶이 등이다. 문제는 보쌈 등을 설명하는 하단의 설명란이다. 보쌈을 설명하는 문구로 ‘보X쌈 먹고싶다’, 제로콜라에 대한 설명에는 ‘미지근한 콜라, 정X단백질 90% 함유’ 등 여성비하 및 성적표현을 여과 없이 사용했다. 분식집 주소로 적힌 곳은 성인용품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게시글은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확산 중이다. 온라인에는 “평소에 어떤 생각을 하면 테스트를 저따위로 하느냐”, “더럽다”, “쿠팡 이미지...”, “테스트는 보통 더블체킹 하지 않나” 등 비난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쿠팡이츠 측은 외부 협력사에서 발생한 일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외부협력사가 테스트 계정에 올린 것으로 파악된다”며 “회사 이미지에도 큰 타격이어서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형사 처벌, 고소 등 모든 방법을 동원해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수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sy12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