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bhc치킨 '포테킹 후라이드' 1년 만에 250만개 팔렸다

공유
0

bhc치킨 '포테킹 후라이드' 1년 만에 250만개 팔렸다

치킨과 감자를 한 번에 맛볼 수 있어…전 연령층 인기 메뉴 등극


bhc치킨 ‘포테킹 후라이드’가 출시된 지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50만개를 돌파했다. 사진=bhc치킨이미지 확대보기
bhc치킨 ‘포테킹 후라이드’가 출시된 지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50만개를 돌파했다. 사진=bhc치킨

bhc치킨이 지난해 1월 ‘포테킹 후라이드’를 출시한 지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250만개를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포테킹 후라이드는 치킨에 튀김 옷을 입히고 얇게 썬 국내산 감자를 고루 묻혀 튀겨낸 후라이드 메뉴다. 바삭한 치킨과 담백하면서 고소한 감자를 한번에 맛볼 수 있다.
bhc치킨 측은 맛과 재미를 모두 살린 포테킹 후라이드의 차별점이 기존 후라이드 소비 주축인 중·장년층을 비롯해 2030세대의 흥미를 유발하면서 전 연령층의 인기 메뉴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힘입어 bhc치킨은 지난해 6월 ‘포테킹 콤보’, ‘하바네로 포테킹 후라이드’ 2종을 출시하며 포테킹 후라이드 제품의 라인업을 확장했다.

포테킹 콤보는 포테킹 후라이드를 닭 다리와 날개 부위로 즐길 수 있는 부분육 메뉴다. 하바네로 포테킹 후라이드는 포테킹 후라이드를 매콤한 맛의 ‘스윗하바네로소스’에 찍어 먹는 제품이다.

bhc치킨 관계자는 “앞으로도 bhc치킨은 특색 있는 메뉴 개발하면서 고객 만족도 제고와 가맹점주 매출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