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오리온 '닥터유', 지난해 매출 '역대 최고'…680억원 달성

공유
0

오리온 '닥터유', 지난해 매출 '역대 최고'…680억원 달성

연매출 전년 대비 48% 상승…'맛있는 건강' 브랜드 정체성 강화

오리온 종합식품 브랜드 ‘닥터유’가 지난해 매출 680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매출을 달성했다. 사진=오리온이미지 확대보기
오리온 종합식품 브랜드 ‘닥터유’가 지난해 매출 680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 매출을 달성했다. 사진=오리온
오리온이 종합식품 브랜드 ‘닥터유’가 지난해 역대 최고 연매출을 달성했다고 19일 밝혔다. 닥터유의 지난해 매출은 680억원을 기록하며 2020년 대비 48% 상승했다.

오리온 측은 지난 2019년부터 ‘맛있는 건강’으로 브랜드 정체성을 강화하며 ‘닥터유 단백질바’, ‘닥터유 드링크’ 등 다양한 라인업을 구축해 이 같은 성과를 이뤘다고 설명했다.

오리온은 지난 2008년 닥터유 브랜드를 통해 국내 제과업계 최초로 건강 콘셉트를 접목한 과자 제품을 선보였다. 2009년에는 ‘닥터유 에너지바’를 출시해 견과류 중심의 뉴트리션바 품목을 개척했다.

아울러 ‘에너지바 호두’, ‘닥터유 드링크 카페라떼’ 등 당 함량을 낮춘 제품을 출시하고, ‘닥터유 구미 아연’, ‘닥터유 구미 콜라겐’ 등을 통해 기능성 표시 일반식품까지 품목을 확대했다. 지난해 2월에는 ‘닥터유 용암수’ 리뉴얼 제품을 선보였다.

오리온 측은 올해도 기능성 원료를 넣은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는 등 닥터유 브랜드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리온 관계자는 “소비자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건강한 제품을 지속 선보이며 글로벌 종합식품기업 도약을 위한 핵심 브랜드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hj04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