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동영상] 대우건설, 건설업 규제 강화 전망에 주가 급락

공유
0

[동영상] 대우건설, 건설업 규제 강화 전망에 주가 급락

18일 대우건설 주가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대우건설은 건설업 규제 강화 전망에 주가가 급락했습니다. 18일 종가는 360원 내린 5410원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대우건설의 52주 최고가는 9540원, 최저가는 5260원입니다.

증권가에서는 국토교통부의 HDC현대산업개발에 대한 강한 패널티 부과 방침이 다른 건설사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계절별로 건설공사 속도도 늦춰질 전망입니다.
대우건설의 분기별 실적은 아직 회복되지 못한 모습입니다. 유안타증권은 대우건설의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이 2조4144억원, 영업이익이 1831억원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대우건설의 최대주주는 KDB인베스트 제일호유한회사로 지분 50.75%를 갖고 있습니다. 중흥건설로 인수가 막바지입니다. 대우건설은 외국인의 비중이 10.9%, 소액주주 비중이 42%입니다.

글로벌이코노믹은 스톡티브이가 특허출원한 BM모델을 이용해 동영상을 제작하고 있습니다. 동영상은 참고용이며 투자자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이미지 확대보기
사진=글로벌이코노믹



김대성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kimd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