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요 몰리는 타운하우스…"층간소음 걱정 없다"

공유
0

수요 몰리는 타운하우스…"층간소음 걱정 없다"

소음 없는 주거생활…타운하우스에 관심 높아져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단지 전경. 사진=유탑건설이미지 확대보기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단지 전경. 사진=유탑건설
층간소음이 사회문제화 된지 오래다. 코로나19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층간소음 갈등이 더욱 심각해 지고 있다. 이에 대한 대안으로 단독형 타운하우스가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주52시간 근무제·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재택근무로 '집콕' 생활이 길어져 층간소음으로 인한 이웃 갈등이 늘고 있는 추세다.

18일 한국환경공단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11월까지 접수된 층간소음 전화상담 건수는 4만2440건으로 집계됐다. 아울러 코로나19 발생 이후인 2020년은 전년(2만6257건) 대비 60.9%(1만5993건) 급증해 총 4만2440건을 기록했다.

이처럼 층간소음 문제가 증가하는 가운데 단독형 타운하우스는 층간소음을 방지하는 대안처로 주목받고 있다. 타운하우스의 경우 쾌적한 주거 생활을 누릴 수 있으며, 아이들의 생활과 행복지수에도 큰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다.

타운하우스에 관심이 몰리는 만큼 이달 중 분양도 활발하다.
제주 한경면 청수리 일원에서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타운하우스를 분양하고 있다.

이곳은 제주영어교육도시와 가까운 약 3만㎡ 대지에 지어지는 타운하우스로 지상 3층·21개 동·전용면적 98~99㎡(실사용면적 242~265㎡) 총 127가구 규모다. 이 타운하우스는 3층 단독형 구조로, 층간소음 걱정 없이 편안한 환경에서 생활·학업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경기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주북리 일대 타운하우스 '포레스트247'이도 선착순 분양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단독형 전원주택 스타일의 2~3층 규모로 총 24가구를 모집하고 있다. 이 단지는 가구별 주차공간을 설계해 이웃간 분쟁을 줄였으며, 층간소음 없이 아이들이 반려견과 마음껏 뛰어놀 수 있다. 또한, 높은 지대를 활용함으로써 조망권과 개인 프라이버시를 지켜준다.

경기 용인시 수지구 일원에서 '수지 더 힐 138'도 분양 중이다.

단독 전원주택형 타운하우스인 '수지 더 힐 138'은 대지면적 5353㎡에 지하 1층~지상 3층 총 17가구 규모다. 21㎡에 이르는 중정 공간(서비스 면적)과 테라스 앞마당 정원을 제공해 실제 면적보다 훨씬 넓고 개방감 있는 생활이 가능하며, 모바일로 연동되는 4대의 CCTV도 설치돼 있어 안전하게 거주할 수 있다.

이 밖에 디벨로퍼 알비디케이는 충청 아산시 배방읍 일대에 하이 소사이어티 타운홈인 '라피아노 천안아산'을 분양하고 있다. 전용면적 84㎡ 단일면적에 95가구 규모로 구성되며 개별정원·테라스 등 쾌적한 경관과 녹지 환경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조하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icho9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