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위메이드·레드폭스게임즈, 위믹스 온보딩 위해 '맞손'

공유
0

위메이드·레드폭스게임즈, 위믹스 온보딩 위해 '맞손'

세계 시장 선점 목표…위믹스 발판 삼는다

사진=위메이드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위메이드

위메이드가 미국 게임사인 레드폭스게임즈와 위믹스 온보딩 협업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14일 위메이드와 해외 게임사 최초로 업무협약을 맺은 레드폭스게임즈는 미국 산호세에 본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업체다.

이 회사는 지난 2015년부터 북미·남미·유럽을 대상으로 게임 퍼블리싱 서비스를 하고 있다. 누적 가입회원만 약 170만 명으로, 특히 남미에서 ‘검은사막’ 현지화 마케팅을 통해 다중접속온라인역할수행게임(MMORPG)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아울러 탄탄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인프라 셋업·컨설팅 전문 개발 및 모바일 게임 개발 협력 등 부문에서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레드폭스게임즈는 자회사 티트리거의 모바일 게임 ‘킹덤헌터’를 퍼블리싱해 남미 시장을 비롯해 북미·유럽 등 서비스 지역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협업을 통해 위메이드는 레드폭스게임즈의 남미 시장 선점을 목표로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손경완 레드폭스게임즈 대표는 “위메이드와 협력으로 성공적인 남미 시장 공략을 기대하고 있다”며 “최근 남미 유저들의 블록체임 게임에 대한 높은 관심을 체감하고 있으며, 위믹스 플랫폼을 통해 게임을 보다 잘 어필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위믹스는 모든 장르의 게임을 블록체인 게임으로 전환할 수 있는 유일한 플랫폼”이라며 “남미 서비스 노하우를 지닌 레드폭스게임즈가 전 세계 시장에서 성공을 거두도록 뒷받침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하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icho9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