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출입銀, 신임 남북협력본부장에 모창희 단장 임명

공유
0

수출입銀, 신임 남북협력본부장에 모창희 단장 임명

올해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코로나 감안 최소한의 이동 인사
주요 보직에 전문성과 창의력을 갖춘 여성 조직 관리자 전진 배치

모창희 신임 남북협력본부장 [사진=수출입은행]
모창희 신임 남북협력본부장 [사진=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이 신임 남북협력본부장에 모창희 기업구조조정단장을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모창희 신임 본부장은 기업구조조정단장, 중소중견금융부장, 기업개선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향후 수은의 남북협력본부를 맡아 남북협력기금 업무를 총괄할 예정이다.

수은 관계자는 “이번 본부장 인사는 후보자 공개모집은 물론 외부전문기관의 평판조회 절차를 거쳐 후보자의 경력과 전문성,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등 투명하고 공정한 선임 절차를 거쳤다”고 말했다.

수은은 이날 2022년도 상반기 정기 인사도 단행했다. 수은은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을 감안해 고객 기업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기업의 수출입 거래 지원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소한의 이동 인사’에 역점을 뒀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인사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의 일환으로 전문성과 창의력을 겸비한 여성 조직 관리자들을 주요 보직에 전진 배치한 것이 주요 특징이다.

수은 관계자는 “앞으로도 능력 있는 차세대 여성 인재를 적극 발굴·양성해, 조직 내 인적 다양성을 제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o63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