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건설, 경영전략회의·안전문화 선포식 개최

공유
0

롯데건설, 경영전략회의·안전문화 선포식 개최

올해 경영계획·중장기 실행 전략 공유
‘안전이 기업 경영 최우선 가치' 강조

롯데건설은 2022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자료=롯데건설이미지 확대보기
롯데건설은 2022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자료=롯데건설
롯데건설은 2022년 경영전략회의와 안전한 기업문화 조성을 위한 안전 문화 선포식을 개최했다.

지난 14일 서초구 잠원동 소재 본사에서 열린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실시간 시청 방식인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행사장에서는 롯데건설의 올해 경영계획에 관한 각 본부별 발표가 있었으며, 외부 초청강사의 강연도 진행됐다.

이날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는 “회사의 신성장동력을 확대하고 질적 성장을 기반으로 경쟁력을확보하겠다”며 “고객 중심의 사고로 품질관리와 안전 관리에도 힘써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롯데건설은 이번 경영전략회의를 통해 디벨로퍼 역량 강화 및 신성장동력 육성으로 지속성장하는 기업으로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또한, 사업영역을 다각화하여 새로운 유형의 사업에 진출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사업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며 플랜트 분야의 외연도 넓혀갈 계획이다.

이에 더해 소통과 투명성에 기반한 의사결정 구조를 만들어 비효율적인 프로세스를 제거하고 효율적인 조직 문화를 조성할 예정이다. 기업의 궁극적인 목적인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해 컴플라이언스 경영·체계적인 품질관리·신사업 발굴에 힘쓰며 수주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안전 문화 선포식을 통해 안전보건관리를 경영활동의 최우선 가치”라고 강조하며 “안전분야에 지속적인 투자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롯데건설은 최근 안전보건부문을 안전보건경영실로 격상하고 각 사업본부 내에 안전팀을 신설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조직을 확대했다.


최환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gcho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