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생명 베트남법인, 터치리스 결제 도입…"보험료 간편하게 납부"

공유
0

한화생명 베트남법인, 터치리스 결제 도입…"보험료 간편하게 납부"

전자지갑 플랫폼 등 통해 보험료 납부.
코로나19로 재정적 어려움에 처한 고객의 경우 신용카드로 납부케 해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고객과의 소통을 통해 적합한 보험 상품과 서비스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사진=phap luat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고객과의 소통을 통해 적합한 보험 상품과 서비스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사진=phap luat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소득, 건강, 여행에 이르기까지 생활 전반에서 수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고객과의 소통을 통해 적합한 보험 상품과 서비스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14일 베트남 현지매체 팝루엇(phap luat)에 따르면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터치리스 결제를 도입하고 전자지갑 플랫폼 MoMo, Payoo, VNpay 등을 통해 고객이 편리하게 보험료를 납부할 수 있도록 했다. 또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코로나19로 재정적 어려움에 처한 고객의 경우 보험료를 신용카드로 납입할 수 있도록 했다. 보험료 납입 기간도 변경한다.

보험료 납입뿐만 아니라 보험금도 간단하게 청구할 수 있게 됐다.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지난해 3만6000여명 고객에게 2860억 동(약 150억 원)의 보험금을 지급했다. 이는 지난 2019년 1720억 동(약 90억 원)을 지급했던 것과 비교해 두 배 가까이 증가한 수치다.

보험금 청구가 늘면서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지난해 7월 디지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임(LIME)’을 출시해 1~2분 만에 간단한 신청 절차를 통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코로나19 입원 고객을 지원하기 위한 상품도 선보였다. 지난달 출시한 ‘글로벌 병원비 지원보험’은 질병에 걸린 고객이 일상생활과 직장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입원 일당을 지급한다. 해외여행 및 출장으로 말라리아, 뎅기열, 풍진 등에 걸린 경우 각 질병에 대한 보험가입금액의 두 배가 지급된다.

이밖에도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베트남 최대 자산운용사 비나캐피탈(VinaCapital)과의 협력해 고객이 재정적으로 견고한 기반을 다질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앞으로도 핀테크,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과의 협력을 확대해 고객에게 최적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