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나은행, 해외 진출 중소기업 위해 DHL코리아와 ‘맞손’

공유
0

하나은행, 해외 진출 중소기업 위해 DHL코리아와 ‘맞손’

수출중기업의 금융 및 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 체결
해외시장 진출 중소기업 대상 외국환 업무 적극 지원 및 우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하나은행이 지난 8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DHL 코리아와 수출기업의 해외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성영수 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오른쪽)과 한지헌 DHL코리아 커머셜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외국환 및 수출입 업무의 강자인 하나은행이 물류 선도 기업 DHL와 손잡았다. 해외시장에 진출하는 중소기업의 금융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한 것. 해당 협약을 바탕으로 양 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 겪는 중소기업이 글로벌시장에 진출하는데 있어 디딤돌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하나은행은 지난 8일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DHL 코리아와 수출기업의 해외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사는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중소기업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양 사는 ▲글로벌 이-커머스(e-commerce) 시장 진출 중소기업 지원 ▲국제물류서비스 특별혜택 제공 ▲공동 홍보 마케팅 등 수출기업의 경쟁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또한 향후 소통과 협력의 범위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양 사는 수출대금 집금계좌의 환율 및 수수료 우대 혜택, 국제물류비 특별할인혜택 등 수출기업 대상으로 한 이벤트도 공동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외환사업단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수출입기업들의 경쟁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실질적 도움이 될 상품을 계획하고 있다”며 “DHL 코리아와 함께 수출입 기업 지원 및 다양한 혜택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o63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