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티웨이항공, 국내 2번째 장거리 노선 취항

공유
0

티웨이항공, 국내 2번째 장거리 노선 취항

김포~제주 노선 투입 ... 편도 주중 약 14만 원

저비용항공사(LCC) 티웨이항공이 중대형 항공기 A330-300 예약을 시작한다. 사진=티웨이항공이미지 확대보기
저비용항공사(LCC) 티웨이항공이 중대형 항공기 A330-300 예약을 시작한다.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진에어에 이어 국내 2번째로 장거리 노선에 투입 할 여객기를 도입한다.

기종은 A330이며 첫 운항노선은 김포~제주 노선이다. 3월 11일부터 26일까지 동계시즌 항공편으로 운영한다.

A330-300 항공기는 유럽 항공기 제작 회사인 에어버스에서 제작한 중형기로 전 세계 65개 항공사에서 770여대가 운항 중이다.

최대 1만 186km 를 운항 할 수 있으며 비즈니스 클래스 12석을 포함한 좌석 총 347석이다.
오는 2월부터 예약을 받으며 비즈니스 클래스는 김포~제주 노선의 경우 편도 총액 기준 현재 주중 14만 5800원, 주말 15만 8800원, 성수기 17만 5800원이다.

이코노미 클래스는 편도 총액 기준 현재 주중 8만 2800원, 주말 9만 7800원, 성수기 11만 8800원이다.

우선 김포-제주 노선 A330 항공편은 오전·오후·저녁 시간대로 나누어 왕복 3번 운항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중대형 항공기로 새로운 하늘 길을 점차 넓혀가겠다”면서 “합리적인 운임과 서비스로 고객들 여행 편의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A330-300 항공기를 3월부터 국내선과 중단거리 노선 운항하며 호주 시드니, 크로아티아, 미국 하와이주(州) 호놀룰루, 싱가포르 등 중장거리 노선으로 점차 확대한다.

이에 앞서 진에어는 2015년 보잉777-200기종을 도입해 운영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운항노선을 전면 축소 했다.


류으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frindb@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