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정현 임신, 남편은 3세 연하 의사 "사랑스런 아기가 찾아왔어요"

공유
0

이정현 임신, 남편은 3세 연하 의사 "사랑스런 아기가 찾아왔어요"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배우 이정현(42)이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임신 소식을 직접 전했다.사진=유튜브
결혼 3년 차에 접어든 배우 이정현(41)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7일 이정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이정현의 집밥 레스토랑'을 통해 "저희 가정에 새로운 식구가 찾아왔다. 사랑스러운 아기가 찾아왔다"며 임신 소식을 직접 밝혔다.

이정현은 "입덧이 너무 심하게 와서 물도 못 마시고 밥도 잘 못 먹고 너무 힘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세상에 어머니들이 얼마나 존경스럽고 위대한지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임신 중기에 접어들었다, 아직도 입덧이 남아있다. 새로운 영상을 업로드하는데 시간이 더 필요할 것 같다"며 "내년에 영화 2편 개봉을 앞두고 있고 새로운 촬영도 앞두고 있다. 내년에도 활발한 활동 꾸준히 보여드리겠다"고 알렸다.

이정현은 지난 2019년 3살 연하의 대학병원 정형외과 전문의와 결혼했다. 앞서 이정현은 KBS 2TV 예능 '편스토랑'에서 남편과 신혼집을 공개했다. 또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알콩달콩한 신혼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배우와 가수로 모두 성공해 대표적인 멀티엔터테이너 이정현은 1996년 영화 '꽃잎'으로 데뷔했다. 드라마 '아름다운 날들', 영화 '범죄소년', '명량',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군함도' 등에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1999년 'Let's Go To My Star'를 발표하며 가수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테크노 리듬이 특징인 타이틀곡 '와'로 톱가수로 급부상했다. '테크노 여전사'라는 별명을 얻은 이정현은 이후 '줄래', '바꿔', '미쳐', '아리아리', '너', '반' 등 매번 독창적이고 새로운 콘셉트를 선보이며 연이은 히트곡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정현은 지난해 영화 '반도',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등에 출연했으며 올해 영화 '헤어질 결심' 촬영을 마쳤다.


이한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