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타이어, 블록체인 기술로 천연고무 생산 프로젝트에 합류

공유
0

한국타이어, 블록체인 기술로 천연고무 생산 프로젝트에 합류

한국타이어가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천연고무 생산에 참여한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타이어가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천연고무 생산에 참여한다.
한국타이어가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한 천연고무 생산 프로젝트인 ‘프로젝트 트리’에 합류한다.

러시아매체 톱오브는 6일(현지시간) 한국 기업 한국타이어가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하여 천연고무의 생산 및 공급을 추적하고 유지하는 사업에 참여한다고 보도했다.

2년 전 일본 무역 회사 이토추상사에서 시작한 이 사업에는 현재 한국과 인도네시아 천연 고무 회사 아네카부미프라타마가 포함된다. 이 사업은 이토추테크노 솔루션이 개발한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한다. 특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여 원자재의 생산 날짜 및 장소에 대한 정보를 기록하게 되는데 이를 통해 자연보호구역 밖에서 생산된 천연고무를 생산 공급하게 된다.
프로젝트 트리에 따르면 스마트폰이나 은행 계좌가 없는 소작농에게 일하는 데 필요한 모든 것(농업 도구, 비료, 농장 생산성 향상을 위한 교육 액세스, 현금 혜택)을 제공해서 인기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생산된 타이어를 영국의 타이어 유통업체인 유러피언 타이어엔터프라이즈와 파트너십을 맺고 판매할 계획이다.

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는 “천연고무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자영업자, 타이어 제조사, 최종 소비자 등 모든 이해관계자가 책임을 다할 것으로 믿는다”면서 “한국타이어가 타이어 제조용 원자재 조달을 안정적으로 확보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천연고무는 타이어의 주원료다. 전 세계 천연고무 사용량의 약 70%가 타이어에 사용된다. 천연고무 생산량의 약 85%는 태국과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소규모 농장으로부터 공급되는데 생산·조달 과정에서 삼림 벌채·빈곤 등 지속가능성 문제가 끊임없이 발생한다.


남호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h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