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 개장

공유
0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 개장

객실 리모델링·다양 이벤트 선보여…동계 시즌 돌입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동계시즌 개장 이벤트로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슬로프를 내려오고 있다. (사진=부영그룹)이미지 확대보기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동계시즌 개장 이벤트로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슬로프를 내려오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이 본격 개장하며 동계 시즌에 돌입했다.

무주덕유산리조트는 5일 오후 설천베이스의 초급 코스인 스피츠 하단 슬로프를 오픈했다. 나머지 슬로프들도 추후 제설작업을 통해 추가 오픈할 예정이다.

개장 당일 고객을 위한 풍성한 이벤트도 선보인다.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매년 스키장 개장일에 방문 고객들과 백설기를 함께 나눈다. 또한 처음으로 슬로프를 내려오는 고객들에게 문화상품권 등을 증정했다.
특히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우수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가족호텔 13개 동 974실 가운데 8개 동 601실을 대대적으로 리모델링해 더욱 쾌적한 스키 여행을 선사한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21/22 동계시즌 개장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이미지 확대보기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21/22 동계시즌 개장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리프트 탑승인원 제한, 리프트 대기라인 거리두기 유지, 대여장비 소독과 함께 식음료 관련 매장에 거리두기 좌석 배치 및 브레이크 타임 소독 등 철저한 방역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며 “다양한 이벤트와 편안한 시스템 등을 통해 고객들이 안심하고 스키를 즐길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스키장은 6.1km의 국내 최장 실크로드 슬로프와 국내 최고 경사도(76%) 레이더스 슬로프 등 다양한 난이도의 슬로프를 보유하고 있어 국내 최고의 스키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최환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gcho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