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한항공, 美 APEX 선정 ‘5성 글로벌 항공사’ 뽑혀

공유
0

대한항공, 美 APEX 선정 ‘5성 글로벌 항공사’ 뽑혀

2018년 이후 5년 연속
항공기 좌석 등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들 호평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대한항공이 미국 항공사 등급평가기관 ‘APEX’로부터 최고 등급을 받았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이 미국 항공사 등급평가기관 ‘APEX’로부터 최고 등급을 받았다.

대한항공은 APEX의 ‘오피셜 에어라인 레이팅’(Official Airline Ratings) 평가에서 5년 연속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

미국 뉴욕에 위치한 APEX는 지난 1979년 설립된 비영리 단체로 항공사, 항공기 제조사 등 항공업 관련 482개 업체가 회원으로 있다.

APEX는 지난 2018년부터 ‘트립잇’(TripIt) 어플리케이션으로 수집한 승객 피드백을 바탕으로 항공사 등급 평가를 했다.

APEX의 항공사 등급 평가는 전 세계 600여 개 항공사에서 운영하는 100만여 편 이상의 항공편을 대상으로 ▲항공기 좌석 ▲기내서비스 ▲기내식 ▲기내 엔터테인먼트 등에 대한 고객들 의견을 수집한 뒤 외부 전문 감사 기관 검증을 거쳐 최종 등급을 정한다.

이번 대한항공 ‘5성 등급’ 선정은 지난 2018년 이후 5년 연속이다. 싱가포르항공·일본항공·루프트한자항공·델타항공 등 11개 항공사만이 5년 연속 5성 등급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일등석 코스모스위트 2.0 좌석을 비롯해 영화와 드라마 등 콘텐츠를 담은 기내 엔터테인먼트와 제철 식자재를 사용하는 기내식 그리고 고품질 와인 등이 호평을 받았기 때문"이라고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최근 영국 스카이트랙스(Skytrax) 주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안전 등급 ‘5성 항공사’로, 미국 에어 트랜스포트 월드(Air Transport World) 주관 ‘올해의 항공사’로 선정됐다.


류으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frindb@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