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베리베리 첫 美 투어, LA·뉴욕 등 9개 도시 순회 콘서트 개최

공유
0

베리베리 첫 美 투어, LA·뉴욕 등 9개 도시 순회 콘서트 개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5일(현지시간) LA를 시작으로 9개 도시에서 첫 미국 투어 콘서트를 개최한다.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7인조 보이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첫 미국 투어에 나섰다.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베리베리는 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미국 투어 '2021 베리베리 첫 번째 투어 인 U.S.(VERIVERY 1st TOUR IN U.S.)'를 시작한다.

이후 템피, 댈러스, 휴스턴, 세인트 루이스, 포트웨인, 클리블랜드, 해리스버그에 이어 마지막으로 뉴욕까지 미국 내 총 9개 주요 도시에서 전세계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2019년 데뷔한 베리베리는 지난해 미니 5집 타이틀곡 'G.B.T.B.'에 이어 '겟 어웨이(Get Away)'로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K팝을 리드하는 주류 그룹으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8월 발매한 '트리거(TRIGGER)'는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등에 올라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젤리피쉬는 베리베리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현지 투어를 돌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11월 27일과 28일, 12월 1일과 2일까지 LA 콘서트를 성료하는 등 K팝 그룹의 미국 현지 투어 재개를 성공시켰다. BTS는 2년 만의 대면콘서트를 통해 약 400억원에 육박하는 티켓 판매 수익을 올렸다.


이한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