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방탄소년단, 美 최대 음악축제 '징글볼' 오프닝 장식

공유
0

방탄소년단, 美 최대 음악축제 '징글볼' 오프닝 장식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대 연말 음악축제 '징글볼'에서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사진=뉴시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대 연말 음악축제 '징글볼'에서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뮤직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3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 포럼에서 열린 '2021 징글볼(2021 Jingle Ball)'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로스앤젤레스의 더 포럼(The Forum)에서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에드 시런(Ed Sheeran), 도자 캣(Doja Cat), 릴 나스 엑스(Lil Nas X), 더 키드 라로이(The Kid LAROI) 등도 참여했다.

방탄소년단은 투어의 문을 여는 오프닝 무대에 올라 지난 5월 공개된 이후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사랑을 받은 '버터(Butter)'와 지난해 8월 발표돼 첫 빌보드 '핫 100' 1위에 오른 '다이너마이트(Dynamite)'를 열창했다.

특히 '다이너마이트'의 경우 따뜻한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홀리데이 리믹스(Holiday Remix) 버전을 선곡해 연말에 어울리는 무대를 완성했다.

빅히트뮤직은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경쾌한 리듬의 두 곡을 역동적이면서도 부드러운 퍼포먼스와 함께 연이어 불러 '2021 징글볼 투어'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고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2년 만에 '징글볼' 무대에 다시 서게 돼 정말 좋다. 모두 정말 보고 싶었다"라면서 "2022년에는 모든 순간을 아미분들과 함께 즐기는 데 집중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앞서 지난 2019년에도 같은 장소에서 열린 '2019 징글볼 투어'에 참여했다. 작년에는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아이하트라디오 페스티벌 2020(iHeartRadio Music Festival 2020)'에 출연한 바 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