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19 확산세…신규확진·위중증·사망자 '역대 최다'

공유
0

코로나19 확산세…신규확진·위중증·사망자 '역대 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944명으로 집계된 3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 사망자 수가 모두 사상 최다치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5327명, 해외유입 확진자는 25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총 신규 확진자는 5352명으로 이틀 만에 다시 5000명대를 기록했다.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도 연일 늘고 있다. 위중증 환자는 752명으로 하루 전보다 16명 늘었고, 사망자도 70명이 새로 생겼다. 누적 사망자는 3809명으로 치명률은 0.81%다.
서울에서만 2273명의 확진자가 새로 나왔다. 경기에서 1675명, 인천에서 284명의 확진자가 각각 나왔고, 지방에서는 부산이 201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밖에 충남 133명, 대전 126명, 경남 114명, 강원 114명, 대구 90명, 경북 90명, 전북 65명, 충북 56명, 전남 52명, 광주 39명, 제주 21명, 세종 8명, 울산 7명의 순이었다.

백신 접종 완료자는 8만9269명이 늘어 총 4128만4671명을 기록했다. 3차(부스터샷) 접종은 27만6997명이 늘어 총 385만2154명을 기록했다.

한편 국내 오미크론 감염 환자는 해외유입 4명, 국내감염 5명 등 9명을 기록했다.


이도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ohee194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