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취임 첫 해외 출장 나선 윤종원 , 유럽 영업 전략 점검 기회 가져

공유
0

취임 첫 해외 출장 나선 윤종원 , 유럽 영업 전략 점검 기회 가져

폴란드 방문…현지 진출 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
영국 방문···혁신·창업 기업 유성 및 지원방안 청취
프OECD 방문··· 녹색전환, 중기금융 지원 논의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지난달 24일 윤종원 기업은행장이 폴란드 카토비체 지역에 소재한 자동차부품 업체 ‘남양넥스모’를 방문해 업체 관계자로부터 생산 공정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취임 후 첫 해외출장 일정을 마치고 지난달 30일 귀국했다. 윤 행장은 이번 출장을 통해 유럽 영업 전략을 점검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업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출국한 윤 행장이 최초 방문한 국가는 폴란드다. 폴란드는 기업은행의 배터리 생산허브로 부상하고 있는 국가로, LG에너지솔루션 등 대기업과 200여 개의 협력 중소기업들이 동반 진출해 있는 유럽의 생산기지다.

이날 윤 행장은 폴란드 현지진출기업의 생산현장을 방문해 현지통화 대출, 외환거래, 자금이체 등 경영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후 영국을 방문한 윤 행장은 ‘핀테크의 요람’이라 불리는 ‘레벨39(Level39)’를 방문해 기술력을 지닌 혁신·창업 기업에 대한 육성 및 지원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또한 런던지점을 방문해 향후 동유럽 진출 시 런던과의 시너지 방안을 논의하는 등 글로벌 전략 전반을 점검했다.

끝으로 윤 행장은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OECD를 방문했다. 이를 통해 사무차장 및 중소기업 담당 국장과 ESG경영, 탄소중립 등 녹색전환 이슈와 중기금융 지원 및 인력교류 확대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윤 행장은 “이번 출장을 통해 유럽 영업 전략을 점검하고 OECD와 중기금융 협력 방안에 대해 협의하는 기회를 가졌다”며 “OECD와 지속적인 국제협력 강화를 위해 12월에 출범하는 ‘OECD 중기금융 지식공유 플랫폼’ 활성화에도 참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민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ho63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