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넷플릭스 '킹덤', 게임으로 만난다…내년 1분기 출시

공유
0

넷플릭스 '킹덤', 게임으로 만난다…내년 1분기 출시

center
넷플릭스 '킹덤'.
넷플릭스의 첫 번째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킹덤'이 내년 1분기 게임으로 출시된다. 111%의 자회사 슈퍼센트는 에이스토리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전략적 파트너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킹덤: 케이드라마 챌린지(가칭)'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킹덤'의 IP를 기반으로 하는 하이퍼캐주얼 게임이다. 드라마 속 다양한 명장면을 게임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기획 및 개발된 총 10가지의 다양한 게임이 글로벌 마켓에 동시 출시될 예정이다.
슈퍼센트는 지난 4월에 설립된 111퍼센트의 자회사로 하이퍼캐주얼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에 주력한다. 공준식 슈퍼센트 대표는 선데이토즈에서 애니팡 등의 사업개발총괄을 역임하며 국내 최초로 IAP(인앱결제)기반 게임에 IAA(인앱광고) 수익화 모델을 성공적으로 도입한 바 있다.

글로벌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 에이스토리는 '시그널', '킹덤', '지리산', 'SNL 코리아', '빅마우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등을 제작한 글로벌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다. 특히 자회사 에이아이엠씨와 함께 글롭벌 K-콘텐츠 IP를 활용한 디지털 휴먼, 메타버스, NFT 등의 IP 확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공준식 대표는 "원조 글로벌 K-콘텐츠인 '킹덤'으로 전세계에 K-좀비 열풍을 일으키며 새로운 문화적 트렌드를 만들어 온 에이스토리와 이번 파트너쉽을 맺게 돼 기쁘다"며 "글로벌 하이퍼 캐주얼 시장에서 K-콘텐츠의 새로운 비즈니스 확장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