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T, 'T멤버십' 대규모 개편…사용처·프로모션 기간 2배 확대

공유
0

SKT, 'T멤버십' 대규모 개편…사용처·프로모션 기간 2배 확대

사진=SK텔레콤이미지 확대보기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T멤버십' 사용처를 대폭 확대하고 이벤트 기간을 확대하는 멤버십 개편을 단행했다. 또 1일 앱 업데이트와 함께 론칭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새로운 'T멤버십'은 파리바게뜨, CU,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등 기존 제휴사와 혜택을 그대로 유지하며 폴바셋, 피자헛, 그린카 등 대형 제휴처가 새롭게 추가돼 제휴처가 대폭 늘어났다.

또 기존의 할인형을 기본으로, 고객이 포인트를 쌓아 나중에 해당 포인트로 할인을 받는 적립형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적립 포인트의 정식 명칭은 T+포인트(티플러스포인트)로 정해졌다.

멤버십 유형은 고객이 본인의 소비 패턴에 따라 월 1회, 최대 연 12회까지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어 멤버십 서비스를 계획적으로 쓸 수 있다. 또한 고객이 적립형 멤버십을 통해 쌓아 둔 포인트는 할인형 멤버십으로 바꾸더라도 사라지지 않는다.

새롭게 업데이트 된 'T멤버십' 앱은 'T멤버십', 'T우주', '미션' 3가지 탭으로 구성된다.

메인 화면은 개인의 지역과 관심사, 이용패턴에 맞춰 혜택을 추천하는 'T멤버십'이다. 'T멤버십' 탭 다음으로는 '우주패스' 및 구독과 관련된 모든 내용을 한눈에 확인하고 결제까지 할 수 있는 'T우주' 탭이 위치한다. 고객은 이용 중인 구독 상품의 관리도 가능해 한층 편리하게 구독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다음 탭으로는 할인형∙적립형 고객 모두 제휴처에서 상품 및 서비스를 구매하지 않더라도 무료로 T+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는 '미션' 탭이 제공된다.

SK텔레콤은 멤버십 변경에 따라 기존 'T Day' 혜택을 대폭 확대한다. 기존 대비 2배 수준으로 'T Day'의 운영 규모를 확대하고, 'T Day' 제휴처 또한 고객들이 선호하는 제휴처 중심으로 늘릴 예정이다.

특히 새로운 'T멤버십' 론칭을 기념하는 차원에서 12월과 1월 두 달간 'T Day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고객들은 기존 한달에 1주만 이용할 수 있었던 'T Day' 주간 혜택을 2주간 이용할 수 있다.

12월 'T Day'의 주간 혜택 첫 주는 파리바게뜨, 도미노피자, VIPS, 세븐일레븐, 야놀자, 드롭탑, V컬러링 등 제휴처와, 두번째 주는 피자헛, 롯데시네마, CU, 베스킨라빈스, 11번가 등의 제휴처와 함께 진행된다.

이와 함께 구독상품인 '우주패스 all / mini'에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T Day' 론칭프로모션 혜택에 추가 할인과 적립을 제공하는 '우주패스 찬스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또 12월 한 달간 론칭 기념으로 'T멤버십' 앱에서 '우주패스 all'에 가입할 경우 T+포인트 1만 포인트 제공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 밖에 SKT와 신한카드가 손을 잡고 'T멤버십'과 '우주패스'에 특화된 'T우주 신한카드'를 출시한다. 해당 카드의 주요 혜택은 '우주패스' 월 구독료 전액 캐시백은 물론, 생활 전반에 걸친 가맹점에서 결제 시 결제 금액의 5~10%에 대해 T플러스포인트를 적립시켜 준다.

'T우주 신한카드'의 발급은 온라인의 경우 T월드와 T멤버십 및 신한카드 웹페이지와 앱에서 가능하며, 오프라인의 경우 SKT 대리점에서 발급 받을 수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타사 고객들도 T멤버십 앱에서 'T우주' 구독 서비스와 '미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T우주 라이트' 회원 제도를 신설했다. 타사 고객들은 'T멤버십' 앱을 다운 받아 '적립형'으로 가입한 후 '미션' 탭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 적립 포인트는 'T멤버십'의 제휴처나 '우주패스' 구입 시 사용 가능하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