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 '중견기업 행복나눔 마켓' 구축

공유
0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 '중견기업 행복나눔 마켓' 구축

인터파크 비즈마켓과 온라인몰 구축·비즈니스 협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중견기업연합회(이하 중견련)가 B2B·B2C 플랫폼 구축 및 운영 전문기업 인터파크 비즈마켓과 손잡고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 구축에 나섰다고 30일 밝혔다.

중견련은 29일 중견련 대회의실에서 인터파크 비즈마켓과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 구축 및 비즈니스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첫 협력 사업으로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인 '중견기업 행복나눔 마켓'을 구축하고, 신규 입점 기업 발굴, '복지몰', '판촉몰' 등 플랫폼 모델 공동 개발 등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중견련은 지난해 회원사 판로를 확대하고 최고 수준의 중견기업 제품·서비스를 확산하기 위해 '중견기업 행복나눔 프로젝트'를 출범했다. 현재 한국콜마, 오텍캐리어 등 100여 개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다.

중견련은 '프로젝트'의 적립 수익금을 매년 소외 계층에 전액 기부, 중견기업 나눔의 가치를 실현하는 데 힘쓰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반원익 중견련 상근부회장, 허탁 인터파크 비즈마켓 대표, 김보성 전무, 이충열 중견련 기업성장지원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반원익 중견련 상근부회장은 "중견련 회원사 전용 온라인몰은 B2B 판로 확대 등 차별화된 회원 서비스의 효율적인 플랫폼이자 상생과 연대의 가치를 확산하는 의미 있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반 상근부회장은 "보다 많은 회원사가 함께 할 수 있도록 접근 및 이용 편의성을 지속적으로 강화하는 한편, '중견기업 행복나눔 프로젝트'의 취지에 공감하는 중견기업의 폭넓은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