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내일날씨] 출근길 돌풍·번개 동반한 비…오후부터 기온 뚝↓ “퇴근길 추워요”

공유
0

[내일날씨] 출근길 돌풍·번개 동반한 비…오후부터 기온 뚝↓ “퇴근길 추워요”

30일(화) 오전 기상도. 자료=기상청
30일(화) 오전 기상도. 자료=기상청
11월의 마지막 날인 30일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북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새벽에 서쪽지역부터 흐려져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아침 출근시간대인 오전 6~9시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를 뿌리겠다.

비가 오면서 오후 3~6시 이후 기온이 떨어져 수도권, 강원내륙과 산지, 충청내륙, 전라 동부내륙, 경상 서부내륙, 제주도 산지 등 일부 지역에선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겠다.

비와 눈은 늦은 오후대인 6시부터 자정 즈음 대부분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는 20~60㎜이다.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강원 산지 2~7㎝ ▲강원 내륙, 충북 중남부, 전북내륙 1~3㎝ ▲경기동부, 충북북부, 충남권, 경상서부내륙, 서해5도, 울릉도·독도 1㎝ 안팎이다.

특히 30일 수도권을 포함한 서쪽지역을 시작으로 전국에서 순간풍속 시속 60~70㎞(강원산지 시속 110㎞)의 강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2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서울 시내의 퇴근길 모습.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서울 시내의 퇴근길 모습. 사진=뉴시스


기온은 아침 최저 0~11도, 낮 최고 8~16도로 예상되며, 오후부터 비와 함께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크게 떨어져 추워지겠다.

기상청은 오후부터 강풍과 기온 강하에 따른 바람 피해와 결빙 사고를 발생할 수 있다며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ainygem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