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IMF “엘살바도르, 비트코인 법정통화 해서는 안된다”

공유
0

IMF “엘살바도르, 비트코인 법정통화 해서는 안된다”

경제심사 결과 발표에서 지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엘살바도르 엘산테의 비트코인비치. 사진=로이터
국제통화기금(IMF)은 22일(현지시간) 엘살바도르에 대한 올해 4조협의(경제심사)의 결과를 발표하면서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라는 견해를 나타냈다.

이날 로이터통신 등 외신들에 따르면 IMF는 “비트코인 시세의 변동폭이 너무 큰 점을 감안하면 법정통화로서의 사용으로 소비자보호와 금융 안정성에 큰 리스크가 발생하고 (국가)재정에 우발채무도 발생한다”고 지적했다.
IMF는 또한 “비트코인 관련법의 적용을 좁히고 새로운 결제시스템에 대한 규제와 감독을 강화할 것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엘살바도르의 나이브 부켈레 대통령은 지난 20일 비트코인 표시 국채를 발행해 자금을 조달해 세계에서 처음으로 비트코인 시티를 건설할 계획을 밝혔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