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아마존, 높은 수수료 이유로 영국 비자카드 결제 중단

공유
0

아마존, 높은 수수료 이유로 영국 비자카드 결제 중단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아마존이 영국에서 발행된 비자카드 결제를 중단한다. 사진=로이터
아마존이 내년부터 영국에서 발급된 비자카드 결제를 중단한다. 이는 영국 비자카드의 높은 수수료 때문이라고 CNBC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마존은 이날 고객들에게 “오는 1월 19일부터 신용카드 결제 시 지불하는 비자 수수료 때문에 영국에서 발급된 비자 신용카드를 더 이상 받지 않을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런 영향으로 비자 주가는 4.70% 하락한 205.06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비자카드는 올해 초 영국과 유럽연합(EU) 간 신용카드 결제 처리에 대해 가맹점에 부과하는 수수료를 인상했다. 브렉시트 이후 영국은 더 이상 환전 수수료에 대한 EU 상한선이 적용되지 않아 카드사들이 자의적으로 요금을 올릴 수 있게 됐다.

마스터카드도 영국와 EU간 거래 수수료를 인상했다.

아마존 거래에서 비자 신용카드는 안 되지만, 고객들은 비자가 발급한 직불카드 및 마스터카드, 아메리칸익스프레스 등 비자 이외의 신용카드는 계속 사용할 수 있다. 이용자들은 비자 신용카드 금지 시행 이전까지 기본 결제 신용카드가 비자일 경우 이를 바꾸도록 요청받았다.

비자 측은 "아마존이 소비자 선택을 제한하겠다고 위협하고 있는 것에 대해 매우 실망했다"고 말했다. 비자 대변인은 "영국 쇼핑객들은 연말 연초 연휴 기간에는 영국 아마존에서 비자 직불카드와 신용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아마존과 오랜 관계를 맺고 있으며 문제 해결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마존은 비자카드의 높은 카드 사용료를 맹비난했다. 회사 대변인은 "카드 결제 수수료는 고객에게 최상의 가격을 제공하려고 노력하는 기업들에게 계속 걸림돌이 되고 있다"면서 “수수료 인상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수수료는 기술 발전으로 시간이 지남에 따라 낮아져야 하지만, 반대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거나 심지어 상승했다"며 반대를 분명히 했다.

이번 조치는 아마존이 비자 수수료를 낮추기 위한 협상 카드로 해석된다. 소규모 소매상들은 협상할 위치에 있지 않지만, 아마존은 그 규모를 고려할 때 비자카드가 무시하기 어려운 상대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