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서광주새마을금고, 보이스피싱 예방 감사장 수상

공유
0

서광주새마을금고, 보이스피싱 예방 감사장 수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서광주새마을금고(이사장 박성구) 담당 A주임은 지난 1일 광산경찰서(서장 김광남)으로부터 금융사기 사고예방 감사장을 받았다.

지난달 29일 서광주새마을금고 본점을 찾은 고객이 현금 2,000만원 인출을 요구하자 현금출금 사유를 묻고 현금거래의 보이스피싱 위험을 안내 수표발행이나 계좌송금을 권유했으나, 인테리어 비용으로 현금 인출을 계속 요구해 이를 수상히 여긴 A직원이 112에 신고 후 협조 요청을 했다.

금융사기예방 매뉴얼에 따라 금융사기예방문진표를 설명하는 중 경찰, 검찰, 금융감독원 직원과 통화한 적이 있냐는 물음에 고객은 본인 핸드폰을 직원에게 보여줬다.

고객의 핸드폰에는 발신자번호표시제한으로 계속 통화중이였으며, 고객에게 통화중인 사유를 묻자, 금감원에서 고객의 정보 유출로 인해 은행 직원들이 고객님의 예금 인출이 가능하다며 당장 예금을 찾아 현금으로 보관을 요구했으며 은행 직원이 출금 사유를 물어보면 "인테리어 비용이다" 답하라 시켰다고 대답했다.

A주임 직원의 올바른 판단과 신고 덕분에 고객의 소중한 예금을 보호할 수 있었다.

서광주새마을금고는 주기적으로 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해 교육을 실시하여 고객의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보이스피싱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오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01636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