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AIST, 전문연구요원 대상 '인성·리더십 교육과정' 개설

공유
0

KAIST, 전문연구요원 대상 '인성·리더십 교육과정' 개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시범운영 교육 중 실습·토의중인 모습. 사진=KAIST
KAIST와 육군교육사령부는 전문연구요원을 대상으로 '인성·리더십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12일부터 시행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전문연구요원 제도는 병역대체복무제도 중 하나로 군소요 인원 충원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의 병역 인원 일부가 국가산업의 육성과 발전을 위해 병무청장이 선정한 대학에서 연구를 수행하는 것이다.

전문연구요원을 대상으로 한 이번 '인성·리더십 교육과정'은 군의 우수한 교육 역량과 인적 자원을 KAIST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하고자 추진됐다. KAIST와 육군교육사령부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총 7개월의 준비를 거쳐 9월 30일 성공적으로 시범 운영을 마쳤다. 공식적인 첫 교육은 12일 총 26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본원 창의학습관에서 시행하며 이후 매달 진행 예정이다.

교육과정은 발표·토의·실습 위주의 참여형이며 MZ세대 트렌드에 맞는 영상 매체를 다수 활용한다. 주요 주제는 전문연구요원으로서의 사명감과 안보 의식, 자신과 타인 성향 이해, 스트레스 관리, 비전 설계와 자기관리, 소통과 공감 능력 강화, 협력 등이다.
특히 경영학과 리더십, 조직심리학을 전공한 육군교육사령부 육군리더십센터 소속 중령·대령들이 전문 강사로 참여해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교육생의 민족의식을 고취하고 셀프 리더십을 함양할 예정이다.

KAIST는 이달부터 '인성·리더십 교육과정' 대상자를 박사 전문연구요원 뿐 아니라 부설연구소 전문연구요원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내년부터는 박사 전문연구요원으로 신규 편입이 예정된 학생들이 편입 전에 이 교육과정을 필수로 이수하도록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교육과정 시행 준비를 위해 지난 9월 30일에는 시범 교육이 진행됐다. 이날 전문 강사로 참여한 육군교육사령부 엄상용 중령은 "열정적으로 실습하고 토론하는 학생들을 보며 보람을 느꼈다. 육군리더십센터의 탁월한 교관 역량과 우수한 콘텐츠를 통해 KAIST 전문연구요원의 역량 향상에 이바지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시범 교육에 참여한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박성혁 학생은 "일방적인 강의가 아닌 각기 다른 분야를 연구하는 4명이 한 팀으로 자유롭게 토론하는 점이 새로웠다. 또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분들께 도움을 받으며 국가와 민족의 소중함, 사명감과 자부심을 느꼈다. 우수 연구를 향한 각오를 다질 뿐 아니라 과정과 방법을 구체적으로 생각해 볼 수 있어 뜻깊었다"라고 말했다.

KAIST는 이번 '인성·리더십 교육과정'을 통해 전문연구요원을 과학기술자로서의 역할 뿐 아니라 '세계를 이끌 차세대 리더'로 양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용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d09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