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승기]'도로 위 1등 존재감' 제네시스 GV60 만나고 왔습니다

공유
0

[시승기]'도로 위 1등 존재감' 제네시스 GV60 만나고 왔습니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시승기]'도로 위 존재감 1등' 제네시스 GV60 만나고 왔습니다.사진=글로벌모터즈

기자는 그동안 손꼽아 기다리던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 'GV60'을 직접 만났다. 시승한 모델은 제네시스의 첫번째 전용 전기차로 모터 최고 출력 320kW(부스트 모드 360kW), 모터 최대 토크(회전력) 700Nm(뉴턴미터)의 성능을 발휘한다.

외관 디자인과 실내 구성도 훌륭했다. 기존 현대차 전기차 아이오닉 5, 기아 EV6보다 고급소재를 많이 사용해 고급차임을 과시했다. 승차감도 더 편안하고 탄탄했다.

GV60은 고속 주행 때 소음에도 신경을 써 정숙성이 뛰어났다. 다만 운전석에 앉았을 때 팔이 공조 장치에 닿지 않는 것은 조금 아쉬웠다.

GV60은 AWD(상시사륜구동)에 길이 4515mm, 너비 1890mm, 높이 1580mm, 축간 거리 2900mm다. 탑재된 배터리 용량은 77.4 kWh로 최대 주행거리 368km를 달렸다.

앞뒤 서스펜션(현가장치)은 맥퍼슨 스트럿과 멀티링크를 달아 승차감을 높였다. 여기에 4륜구동으로 안정감 있는 고속 주행성과 코너링을 뽐냈다. 복합 전비 4.1 kWh(도심 4.3, 고속도로 3.8)다.

더 자세한 내용은 글로벌모터즈가 직접 시승한 이번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