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美반도체 정부요구, 내부검토중"

공유
0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美반도체 정부요구, 내부검토중"

SK하이닉스 키파운드리 인수說 "확정된 것 없어" 일축

center
이석희 SK하이닉스 CEO 사진=SK하이닉스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이 미국 정부의 반도체 정보 제출 요구와 관련해 "내부에서 검토 중"이라 밝혔다.

이 사장은 28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반도체대전 2021' 부스 투어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정부와 이 건에 대해 소통을 적극적으로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미국 정부가 다음달 8일까지 글로벌 주요 반도체 기업에 제조·재고·주문·판매·고객과 관련 정보를 제출하라고 요구한 것에 대한 대응책을 검토하고 있다는 뜻이다.

미국 정부는 표면적으로 기업이 자발적으로 정보를 제출하는 것이라고 밝히고 있지만 사실상 영업 기밀에 해당하는 정보를 내놓지 않으면 국방물자생산법을 적용할 수도 있다고 밝혀 업계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특히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1위 업체 TSMC가 제출을 결정하면서 국내 기업 부담은 커지고 있다.

앞서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은 지난 26일 '한국전자전 2021'에 참석해 기자들과 만나 "여러가지를 고려해 차분하게 대응하고 있다"며 관련 입장을 밝혔다.

이 사장은 내년 설비투자 계획에 대해 "지난 26일 3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밝힌 바와 같이 매출의 30%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으며 최근 SK하이닉스의 키파운드리 인수설과 관련해 "확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